아로스 건국사 - 정상수




정상수 작가의 정통 판타지 소설 "아로스 건국사" 리뷰입니다. 성장물+경영물 소설입니다.


소설 "아로스 건국사"는 몰락 귀족의 평범한 행정관에서 한 나라의 군주가 되어가는 과정을 흥미롭게 풀어낸 소설로서 대리만족도가 아주 큰 소설입니다. 밑바닥 인생에서 제왕이 되기까지 주인공의 성장도 아주 흥미진진하고 영지 경영도 아주 전략적이어서 읽는 재미가 있었습니다. 그리고 먼치킨급 마검사인 주인공의 행보에 시원시원한 장면도 많고 통쾌감도 느낄 수 있어서 경영물을 싫어하는 분이라도 재밌게 읽으실 수 있을 겁니다.


기존의 정통 판타지 소설을 보면 영지나 주인공의 성장 과정이 답답해서 읽기가 어려웠는데, "아로스 건국사"는 시원시원하고 빠른 전개에 무난하게 읽을 수 있었습니다. 거기다 주인공의 활약까지 더해져서 더욱 좋았습니다. 전형적인 정통 판타지 소설과 별 차이는 없지만, 작가의 필력이 좋아서 지루하지 않았고 흡입력이 상당하네요.


현대 판타지 소설에 싫증 나신 분들은 정상수 작가의 "아로스 건국사"를 한 번 읽어보시길 바랍니다. 읽는 내내 답답함도 전혀 없고 주인공의 통쾌한 활약에 읽는 재미가 있을 겁니다. 킬링타임으로 무난하네요.


댓글 0